남해가수 나상도 ‘트롯신2’ 결승 진출
남해가수 나상도 ‘트롯신2’ 결승 진출
  • 강영자 기자
  • 승인 2020.12.1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수) 밤9시 ‘트롯신이 떴다2’ 결승전에서 대망의 1위 판가름
SBS ‘트롯신이 떴다2’ 16일 방송분 캡쳐
SBS ‘트롯신이 떴다2’ 16일 방송분 캡쳐

남해 출신 가수 나상도(본명 김성철, 서면 서호)가 지난 16일 밤 9시 방영된 SBS ‘트롯신이 떴다2’에서 결승전에 진출했다. 오는 23일(수) 저녁 9시에 방송될 <트롯신이 떴다2> 결승전에서 과연 1위로 올라설지 군민과 향우들의 관심이 뜨겁다. 나상도는 SBS ‘트롯신이 떴다2’에 출연해 매력적인 저음과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고득점을 받아왔다.

나상도는 지난 11월 4일 1차전부터 나훈아의 '사내’를 불러 1위를 기록했다. 이후 ‘남진의 가슴 아프게’로 1위 , 강진의 '땡벌’로 1위를 연이어 달성했다. 4차전 때는 나훈아의 '고향역’을 불러 시청률 13.8%를 기록했다. 이 승세를 이어 조항조의 '남자라는 이유’를 부른 듀엣 미션에서도 1위를, 준결승전에서는 설운도의 '사랑의 트위스트’를 불러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결승전에 진출했다.

군민들의 응원 열기도 뜨겁다. 특히 ‘나상도’의 고향 서면에서는 문석종 서면장이 “나상도 가수가 트롯신이 되어 남해군은 물론 서면을 널리 알려 많은 이들이 왔으면 한다” 고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나상도’는 나훈아, 박상철, 설운도의 이름을 조합한 예명이다. 본명은 김성철이며 그의 부친 김환균 씨는 서호마을 이장을 맡아 지역사회 봉사에 헌신하는 친환경 농업인이기도 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