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내 농촌체험휴양마을, 방문객 안전관리에 ‘분주’
관내 농촌체험휴양마을, 방문객 안전관리에 ‘분주’
  • 남해신문
  • 승인 2020.08.26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소규모 체험객 맞춤형 신규 프로그램 개발
위생‧안전교육, 체험안전보험 및 화재보험 가입 등
가천다랭이마을에서 방역활동이 실시되고 있다
가천다랭이마을에 전달된 방역물품

남해군에 소재한 농촌체험휴양마을이 여름철 남해를 찾는 방문객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현재 남해군에는 가천다랭이마을과 두모드므개마을, 신흥해바리마을 등 총 10개의 농촌체험휴양마을이 있다.

이들 마을은 자체적으로 방역물품을 갖춰 매주 체험관과 숙박시설에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방문객 체온검사, 손소독제 비치, 숙박객 관리대장 작성 및 체험객과 종사자 전원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있다.

또 소규모 가족단위 체험객들이 즐길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을 신규 개발하는 등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체험마을을 운영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남해군에서 실시한 2020년 농촌체험휴양마을 위생·안전교육도 모든 마을에서 이수해 위생·안전관리에 대한 전문성을 높였다. 또 별도로 마을 관계자 개개인이 전문교육기관에서 실시하는 안전관리교육을 이수하고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특히 체험안전보험과 화재보험 가입도 완료했다. 이를 통해 체험객이 체험활동 중 사고를 당할 경우 보험사로부터 치료비 등의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해 체험활동 시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대한 안전장치까지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