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75회 이충무공 탄신다례제 봉행
제475회 이충무공 탄신다례제 봉행
  • 강영자 기자
  • 승인 2020.05.01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외부인사 초청 없이 남해충렬사에서 제례

사단법인 남해충렬사(이사장 박정문)가 제475회 이충무공 탄신다례제(이하 제례)를 지난달 28일 남해충렬사(사적 제233호) 현지에서 봉행했다.
이날 제례는 코로나19 유입 차단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외부인사 초청 없이 충렬사 자체적으로 봉행됐다. 이번 제례의 제관은 (사)남해충렬사 임원들로 구성됐으며, 초헌관에는 박정문 이사장, 아헌관에는 송창남 이사, 종헌관에는 박은동 이사가 각각 제관을 맡아 엄숙하게 거행됐다. 

한편 이충무공 탄신다례제는 1545년 4월 28일 이순신 장군의 탄신일을 기념하는 행사로 보국안민의 삶을 살았던 장군의 뜻을 기리기 위해 매년 (사)남해충렬사 주관, 남해군 후원으로 봉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