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산림조합 국산목재 책걸상 나눔사업 펼쳐
남해군산림조합 국산목재 책걸상 나눔사업 펼쳐
  • 이충열 기자
  • 승인 2019.09.06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로몬남면지역아동센터에 책걸상 18조 기증

남해군산림조합(조합장 정상영)과 산림조합중앙회는 사회공헌사업으로 녹색자금을 지원받아 추진하는 교육환경 개선과 우리 목재의 우수성 홍보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달 29일 남해군 남면 소재의 ‘솔로몬남면지역아동센터’에 국산 목재 책걸상 18조를 전달하는 기증식을 실시했다.
이날 행사에는 양미순 솔로몬남면지역아동센터장과 장충남 군수, 구광수 산림조합중앙회 부ㆍ울ㆍ경지역본부장, 정상영 남해군산림조합장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정상영 남해군산림조합장은 “국산 목재로 만든 학생용 책걸상으로 더 나은 교육ㆍ학습 환경이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며 “남해군과 국산 목재, 그리고 임산업에 대한 더 많은 관심을 바란다. 앞으로도 산림조합 조합원과 지역사회를 위해 더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산림조합중앙회는 국산 목재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알리기 위해 전국 41개 기관과 100개 취약계층 가정 등에 407조를 기증하고 2002년부터 올해까지 2만1200여 조를 제작해 기증해 오고 있다. 
목재는 국산 간벌재중 낙엽송과 소나무를 사용하여 화학약품을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방식으로 제작했다. 좌탁, 사물함, 책장 또는 책걸상과 같이 기증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