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상인 이뉴미 씨, 경남관광공모전 ‘은상’ 수상
청년상인 이뉴미 씨, 경남관광공모전 ‘은상’ 수상
  • 강영자 기자
  • 승인 2019.07.05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상인점포 맥주공방 ‘네코나매’ 에서 선보일 남해 유자·흑마늘 맥주 호평

제22회 경상남도 관광기념품 공모전에서 남해군 청년상인점포 사업 대상자인 이뉴미 씨가 은상을 수상했다. 
이뉴미 씨는 남해읍 맥주공방 ‘네코나매’ 창업을 위해 준비중에 있는 수제맥주전문가로 이번 공모전에서 남해유자와 흑마늘로 만든 에일맥주를 냈다. 
경남도를 대표하는 우수 관광기념품 발굴을 위해 경남도가 주최한 이번 공모전은 총 133점의 출품작 중 ‘상품화 가능성’에 중점을 둔 심사를 거쳐 총 19점의 작품을 선정해 지난 1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이 씨는 남해군의 특산물인 유자와 흑마늘을 이용한 에일 맥주를 선보여 큰 호평을 받았다.
이뉴미 씨는 “남해군에 대한민국 원조 맥주축제가 있는데 남해만의 맥주가 없는 것이 안타까워 지역을 대표하는 특산물로 맥주를 만들게 됐다”며 “유자 에일은 유자차와 같은 느낌의 맥주를 만들고자 상큼함, 향긋함과 함께 부드러움을 주는 것에 초점을 맞췄고, 흑마늘 에일은 흑마늘즙을 넣고 발효를 시켜 만든 흑맥주로 마시고 난 뒤 흑마늘향이 은은하게 나는게 특징이다”고 전했다.
경남도는 수상자에게 상금 수여와 함께 작품집 제작·배포 등의 특전을 부여한다. 또 동상 이상의 입상작 7점은 오는 7월 8일까지 경남관광기념품점(CECO 1층)에서 전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