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제초용 새끼우렁이 무상 공급
친환경 제초용 새끼우렁이 무상 공급
  • 남해신문 기자
  • 승인 2018.03.09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전역 2400만㎡ 논에 새끼우렁이 28.8t 공급 오는 16일까지 읍·면행정복지센터서 사업 신청·접수

남해군은 벼 재배 농가의 제초비용 절감과 친환경 제초효과 극대화를 위해 군 전체 논을 대상으로 새끼우렁이농법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군은 자체예산 3억1200만원을 투입해 군 전역 2400만㎡의 논에 친환경 제초용 새끼우렁이 28.8t을 무상 공급할 계획이다.
이는 남해군 전체 벼 재배면적의 95% 이상으로, 물 사정이 좋지 않은 일부 논을 제외하면 대부분의 논에 새끼우렁이가 공급된다.
남해군은 기존 큰 우렁이농법에 비해 제초효과는 높고 연간 1억원 이상의 예산절감 효과도 있는 새끼우렁이농법을 올해부터 전면적으로 확대 추진하게 됐다.
직경 0.8~1.2cm의 새끼우렁이는 써레질 직후부터 이앙 후 3일 이내에 1000㎡당 1.2kg을 논에 놓아주면 피, 물달개비 등을 비롯해 화학적 제초제에 내성을 갖고 있는 슈퍼잡초에 이르기까지 99%이상 제초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남해군 내 벼 재배농가는 친환경인증 여부와 관계없이 누구나 사업을 신청할 수 있으며, 각 마을 단위로 취합해 오는 16일까지 농지 소재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우렁이농법은 논을 평탄하게 골라 논바닥이 물 밖으로 노출되지 않도록 하고 모내기 후에도 논물에 잠겨 있도록 관리하면 탁월한 제초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기타 이번 논 제초용 우렁이 무상공급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농업기술과 환경농업팀(☎860-3953)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