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신 장군 위엄, 조형물로 우뚝 선다
이순신 장군 위엄, 조형물로 우뚝 선다
  • 김동설 기자
  • 승인 2016.01.22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19일 조형물 제작·설치사업 현장설명회 가져

전국 13개 업체 참여, 내달 중 협상적격자 발표 예정

설치사업 현장설명회에서 조형물 설치 예정지를 둘러보는 업체 관계자 모습과 조형물 설치 예정지 표시 도면

 

구국의 영웅 이순신 장군의 업적이 상징조형물로 형상화된다.

남해군은 지난 19일 고현면 이순신순국공원 현장사무소에서 상징조형물 제작·설치사업 현장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현장설명회에는 서울·경기, 부산·경남, 충남 등 전국에서 모인 13개 업체 관계자와 남해군청 관광시설팀 박진평 팀장 등 군 관계자, 시공사인 STX건설 및 감리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업체 관계자들은 상징조형물 조성지인 호국광장 내 2421㎡ 부지를 둘러봤으며, 군 관계자는 이순신순국공원 조성목적과 노량해전의 특수성을 설명하고 조형물 조성 부지 토질조사 자료 등을 각 업체에 제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해군은 지난 8일 이순신순국공원 상징조형물 제작설치 입찰 공고를 개시했으며 지난 18일까지 응모신청서를 접수 받아 19일 현장설명회를 가졌다.

남해군은 내달 15일까지 응모제안서를 접수받은 후 23일 제안서 평가를 거쳐 24일 협상적격자를 선정·통지할 예정이다. 이후 통지일로부터 25일 내에 협상과 계약체결과정을 마무리한 뒤 오는 7월내 상징조형물 설치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상징조형물은 높이 12m 이내 규모로 만들어질 예정이며 총 사업비는 10억원이다.

한편 전체적인 이순신순국공원 공정율은 약 71% 수준으로 당초 오는 6월 준공예정이었으나 순국공원 진입로와 연결되는 국도19호선 확포장공사 일정 등 공기 지연 사유로 인해 8월 쯤 준공하게 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