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동비마을향우회 오랜만에 모임
재경동비마을향우회 오랜만에 모임
  • 윤혜원 기자
  • 승인 2021.11.19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물섬 남해포럼 공명수 대표 축하

재경동비마을향우회(회장 공명진)는 지난 13일 한성대 입구 청해루(대표 박석길 향우)에서 오랜만에 모임을 가지고 친목을 다졌다. 이날 박영관, 박효준 고문, 구덕순 재경남해군향우회장, 보물섬 남해포럼 공명수 대표, 공명진 회장, 구쌍용, 공남철 재경설천면산악회장, 공영자 재경설천면향우회 사무국장, 박찬일 동비마을 사무국장, 강학중 총무가 참석했다.

공명진 회장은 “온 세상이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피해를 입고 보고싶은 고향사람도 자주 만나지 못해 아쉽다. 올해도 두 달밖에 남지 않았으니 건강하게 마무리 잘하시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박효준 고문은 “코로나19로 인해 모임을 못하지만 그래도 동네모임이라 오랜만에 만나 반갑다. 항상 건강이 제일이니 건강관리에 힘쓰자”고 했다. 구덕순 군향우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향우회 행사도 하지 못하고 있다. 오늘 동네 선후배님들을 만나 반갑다. 항상 조심하며 어려운 시기를 이겨내자. 앞으로도 남해군과 향우들을 위해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보물섬 남해포럼 공명수 대표는 “제가 보물섬 남해포럼 대표가 된 것은 모두 동네 선후배님 덕분이다. 앞으로 남해군 미래를 위해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한 가족 같이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정담을 나누었으며 빨리 코로나19를 극복하고 향우들이 모여 즐거운 시간을 갖자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