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남해신협, 소상공인 희망대출 업무협약
남해군-남해신협, 소상공인 희망대출 업무협약
  • 이충열 기자
  • 승인 2021.10.15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신용·저소득 소상공인 대상으로 무담보 무이자 대출 지원

남해군과 남해신협은 지난 8일 저신용ㆍ저소득 소상공인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소상공인 희망대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소상공인 희망대출 지원 사업’은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중 ‘소상공인 희망대출’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업비 6000만원을 확보해 추진하게 되었다.

남해신협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고통과 지역 경제의 어려움을 공감하며 서민금융 기관으로써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기 위해 남해군과 ‘소상공인 희망대출’ 사업 업무협약을 맺게 되었다.

소상공인 희망대출 지원사업은 남해군에 사업장을 둔 저신용(신용 6등급 이하), 저소득(연매출 35백만 원 이하) 소상공인들이 협약 체결한 남해신용협동조합에서 신규 대출 받는 경우 부담해야 할 대출이자 전액(7.5%)을 1년간 지원하며, 대출한도는 1인당 최대 3백만원이고 사업기간은 10월 18일부터 12월까지로 예산소진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장충남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특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신용 소상공인들에게 작은 버팀목 역할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며 “앞으로로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시책 마련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남해군청 지역활성과(☎860-3193) 또는 남해신용협동조합(☎863-3611)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