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자동차정기검사소 오는 20일(수) ‘오픈’
남해군 자동차정기검사소 오는 20일(수) ‘오픈’
  • 이충열 기자
  • 승인 2021.10.15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자동차종합정비’ 이름 걸고 고현면 도산마을에 위치

지난 1월 남도공업사 휴업으로 약 9개월 동안 자동차 정기검사소가 없었던 남해군에 오는 20일(수)신설 자동차 검사소가 문을 연다는 반가운 소식이다. 

남해군에 따르면, 신설된 자동차 검사소는 ‘남해자동차종합정비(☎862-2693)’로, 고현면 질개로 180(고현면 도산마을)에 위치하고 있다. 

군내에 있던 유일한 검사소였던 남도공업사가 휴업함에 따라 남해군민들은 약 9개월 동안 자동차 정기검사 등을 위해 인근 진주, 하동, 사천까지 가야만 하는 불편을 겪었다.

남해군은 군내 운영 중이던 자동차검사소의 영업중단 이후 정기검사 대상자들에게 인근 지역 검사소 안내장 및 안내문자를 발송하는 등 군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자동차 정기검사는 자동차 관리법 제43조의 규정에 근거하여 정기검사일 전후 31일 이내 자동차 소유자가 의무적으로 받아야 하는 검사로써, 자동차 안전성 확인을 통한 사고예방, 배출가스 검사를 통한 유해물질 배출 저감, 자동차 안전기준 위반차량 시정 등의 목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검사유효기간 내에 검사를 받지 않을 경우 과태료 처분, 운행정지명령, 번호판 영치 등의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므로 검사대상 차량 소유자는 정해진 기간 내에 반드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 

남해자동차종합정비 하성수 대표는 “그동안 자동차 정기검사를 위해 먼 외지로 나가시느라 군민들의 불편이 많았을 것인데 저희 검사소 개소로 조금이나마 불편을 덜 수 있게 된다니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저희는 군민들을 위해 최선의 서비스로 다가가겠으니 저희 정비소를 많이 이용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남해군 교통지도팀은 “군내 유일 자동차검사소를 많이 이용해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오랫동안 검사소가 유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당분간 오토바이 정기검사는 하지 않고 준비 후 시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