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산리 주민의 삶 담은 시화전 ‘살만한교’
평산리 주민의 삶 담은 시화전 ‘살만한교’
  • 강영자 기자
  • 승인 2021.09.10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면 바래길 작은미술관, 9월 26일까지
김형득 작가 포함 총 6인의 시화 50점 전시
9월 26일까지 바래길 작은미술관에서 열리는 시화전 ‘살만한교’
9월 26일까지 바래길 작은미술관에서 열리는 시화전 ‘살만한교’

남해바래길 작은미술관은 8월 31일부터 9월 26일까지 ‘살만한교’라는 제목의 시화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남해지역 시화 작가로 활동하는 김형득 작가를 포함하여 6명의 작가가 참여하였다. 

70∼80세 고령의 남해군 남면 평산리를 비롯한 지역 주민들이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겪은 애환과 내밀한 마음을 작가에게 풀어 주었고, 참여 작가는 주민들의 시와 글짓기를 바탕으로 시화 50점을 완성하였다. 

참여 작가들은 “지역 주민과의 협업으로 작품을 완성하는 소중한 체험이었다”며 “뜨거운 삶의 이야기를 건네준 주민들에게 이번 시화전이 좋은 선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