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신협, 제2의 도약을 위해 힘을 보태다
남해신협, 제2의 도약을 위해 힘을 보태다
  • 임종욱 인턴기자
  • 승인 2021.08.1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남해신협 방문
김윤식 신협중앙회 회장 남해 방문 기념 사진
김윤식 신협중앙회 회장 남해 방문 기념 사진

지난 8월 6일 신협중앙회 김윤식 회장이 남해신협 창립 이후 처음으로 조합을 방문해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격려와 함께 지원을 약속하였다.

자산 1,700억 원을 보유한 남해신협은 전국 900여 개 신협 가운데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농촌 신협의 한계를 극복하고 6년 연속 연간 100억 원 이상의 자산성장과 80%가까운 높은 예대율을 기록하여 꾸준한 성장과 순이익 창출을 달성해 오고 있다.

또한 남해신협은 2014년 이후 중국어, 수지침, 사군자교실, 문학창작교실 등 문화교실을 진행해 왔는데, 특히 지난해부터는 달마다 다양한 분야의 강사진을 초청해 ‘어부바 인문학 강좌’를 개최하는 등 활발한 신협운동으로 지역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김윤식 회장은 남해신협이 올린 성과에 대해 치하하면서 중앙회 차원의 보다 혁신적이고 규모 있는 지원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