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산악회 시산제
누리산악회 시산제
  • 김순영 기자
  • 승인 2021.04.2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대포 두송 반도에서

누리산악회(회장 박정면·고현)는 지난 11일 다대포 두송반도에서 시산제를 지냈다.

이날 시산제는 회장, 산행대장, 총무 등 임원들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치렀다.

박 회장은 “5인 이상 집합금지로 시외산행을 한 지가 언제인지 모르겠다. 개별 자유산행을 하고 있지만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전국 명산에서 회원들과 만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코로나19의 빠른 종식과 신축년 한해에도 안전산행과 회원들의 건강과 안녕을 기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