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영호 남해군관광문화재단 본부장 임용장 수여
조영호 남해군관광문화재단 본부장 임용장 수여
  • 남해신문
  • 승인 2021.01.05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한옥마을 관광객 1000만 시대 이끌어
​​​​​​​“남해 매력 극대화시킬 수 있는 콘텐츠 개발 주력”
 임용장 수여 장면
 임용장 수여 장면

조영호 남해군 관광문화재단 초대 본부장이 4일 장충남 군수(남해관광문화재단 이사장)로부터 임용장을 받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군에 따르면, 조영호 신임 본부장은 전북 전주시청에서 2006년부터 2020년까지 관광마케팅 업무를 맡아 왔으며, 한국관광산업학회 상임이사와 한국관광학회 지역위원장 등을 역임해 왔다.

특히 조 본부장은 전주한옥마을을 세계적인 관광 거점으로 창출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해 왔다.

임용장 수여식에서 장충남 군수는 관광 분야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인재를 남해군에 모시게 돼 영광이라며 남해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활용해 관광 콘텐츠 개발은 물론, 남해의 매력이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조영호 신임 본부장은 많이 배우는 자세로 남해의 관광자원을 발굴해 가겠다행정 절차를 통해 장려 시책과 규제책을 적절히 활용하면서 관광산업의 발전을 도모해 가겠다고 밝혔다.

남해군 관광문화재단 설립은 민선7기 주요 공약사업 중 하나로, 지난해 9월 임원 공개모집을 해 같은 해 11월 재단 설립등기를 끝마쳤다. 20211월 중 직원 공개채용 절차를 마무리 짓고, 오는 2월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한편 남해군 관광문화재단은 2022 보물섬 남해 방문의 해 준비와 다양한 관광콘텐츠 개발은 물론, 관광홍보사업 접근성 개선사업 관광 및 문화예술 분야 공모사업 추진 이순신 순국공원 운영 활성화 바래길 2.0 사업 추진 대규모 축제 기획 및 총괄 추진 등의 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