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향교 2020년 추계 석전제례 봉행
남해향교 2020년 추계 석전제례 봉행
  • 남해신문
  • 승인 2020.09.25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향교 내 대성전, 유림·지역주민 등 참석

남해향교(전교 김종도)는 지난 21일 장충남 군수와 남해향교 유림, 지역주민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남해향교 대성전에서 2020년 추계 석전제례를 봉행했다.

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맞는 가을과 추석을 2주 가량 앞두고 진행된 이날 제례는 남해충열사 박정문 이사장이 초헌관, 농협남해군지부 이윤세 지부장이 아헌관, 남해향교 총무수석 김기홍 장의가 종헌관을 맡아 진행됐다. 
석전제례는 대축, 식전행사, 제례, 초헌관이 행사 종료 후 축문을 소각하는 망료례, 초헌관이 제주를 마시는 과정인 음복례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장충남 군수는 “유교문화의 성지 우리 남해군이 성현과 선조들의 지혜와 혼이 어린 전통을 계승하고 유지하는데 남해향교의 역할이 크다”며 “남해가 유교의 본산이 될 수 있도록 좋은 활동을 계속해 주시기 바라고 행정에서도 직분을 다하면서 남해 전통문화 계승에 성심을 다하겠다”고 했다. 

또한 김종도 전교는 “코로나19로 우리 지역과 주민들이 힘든 상황이 이어지고 있지만 서로 베풀고 헤아리면서 남해향교와 유림 제현이 옛 성현의 뜻을 이어받고 서로 존중하는 선비의 도를 베풀어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