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가족이 뚝딱뚝딱~”
“온가족이 뚝딱뚝딱~”
  • 최윤정 인턴기자
  • 승인 2020.09.11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현면 살리기 캠페인’으로 고현면에 전입해 온 2호 가정이 이어마을에 둥지를 틀고 집수리에 한창이다. 오랫동안 사람이 살지 않아 썰렁하던 집과 마당에 생기와 푸른 색깔이 넘친다. 현재 고현면에는 캠페인 이후 아이들을 동반한 두 가정이 이미 전입해 왔고, 또 한 가정은 집 계약을 마치고 곧 전입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