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보물섬 문화한마당’ 행사 취소 결정
‘제4회 보물섬 문화한마당’ 행사 취소 결정
  • 남해신문
  • 승인 2020.08.11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0월 개최 예정이었으나 집단감염 예방 위해 취소키로
2017년 1회를 시작으로 해마다 관내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어오던 보물섬 문화한마당이 취소되었다. 사진은 2019년 행사 장면
2017년 1회를 시작으로 해마다 관내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어오던 보물섬 문화한마당이 올해 취소되었다. 사진은 2019년 행사 장면

남해군은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4회 보물섬 문화한마당행사를 공식 취소한다고 11일 밝혔다.

보물섬 문화한마당 행사는 남해군이 보조금 지원을 통해 후원하는 행사로 남해군불교사암연합회가 주최하고 법흥사에서 주관해 개최해오고 있다.

20171회를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개최해온 이 행사는 관내 어린이청소년들이 그리기, 글쓰기, 단체줄넘기, 장기자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꿈과 끼를 마음껏 발산할 수 있도록 하는 문화행사로 학부모와 청소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하지만 군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가운데 행사 참여자들이 학생임을 고려해 행사주관 사찰인 법흥사와 협의, 올해 보물섬 문화한마당 행사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군 관계자는 정례적으로 개최되던 이번 행사를 기대했던 학생들도 있겠지만,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지속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부득이하게 군민들과 참가자, 학부모의 안전 확보를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됐다고 밝혔다.

법흥사 선문 주지스님은 학생들의 안전이 우선이기 때문에 행사를 취소하게 됐다코로나19가 조속히 진정되어 내년에는 청소년들을 위한 보물섬 문화한마당 행사가 꼭 개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