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초, 이야기로 의사소통ㆍ만사형통하다
고현초, 이야기로 의사소통ㆍ만사형통하다
  • 이충열 기자
  • 승인 2020.06.29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ㆍ학부모ㆍ교직원ㆍ지역민 함께 토론모임 ‘월드카페’ 개최

고현초등학교(교장 백종필)는 지난 18일 학교 강당에서 학생, 학부모, 지역민, 동창생, 교직원이 함께하는 ‘고현가족, 이야기로 통하다!’라는 타이틀로 월드카페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교육공동체의 다양한 의견들을 모아서 우리아이, 우리학교, 우리지역을 살리는데 함께 동행하자는 취지로 실시됐다. 

이날 토론은 ‘우리 아이들을 위해 이런 교육활동은 꼭 했으면 좋겠어요’, ‘이런 학교가 정말 좋은 학교가 아닐까요?’, ‘학교 살리기를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이 이야기는 꼭 하고 싶어요’라는 4가지의 주제로 진행됐다.
사회자가 제시한 주제 설명을 듣고 각자 자유롭게 자신의 의견을 포스트밑에 적어 붙이고 아이들을 위한 좋은 학교를 만드는 방안들을 제시하는 등 각 주제별 좋은 학교를 만들기 위한 방안들을 상호 공유했다. 

백종필 교장은 “큰 밭에서 농약과 비료로 보기 좋게 자라는 채소가 아니라 텃밭에서 주인의 관심과 손길로 싱싱하고 맛있게 자라나는 채소처럼 우리 아이들이 어느 학교의 아이들보다 선생님의 깊은 사랑과 관심을 많이 받으며 건강하고 훌륭하게 자랄 수 있도록. 으뜸 교육과정, 최상 교육복지, 좋은 교육환경의 차별화되고 특성화된 바탕을 마련하여 작지만 아름답고 경쟁력을 갖추어 모두가 좋아하는 학교, 누구나 찾아오는 학교를 만들고 싶다.”라고 뜻을 밝혔다.

한편, 고현초등학교는 작은 학교 희망 살리기를 위하여 도마초등학교와 주제중심 공동교육과정을 운영하며 때로는 함께, 때로는 각자 이색적인 교육을 펼치고 있고 또한, 생태체험중심의 특성화 교육, 탐구박사 멘토링 활동, 영어로 표현하는 어학캠프, 꿈따라 희망찾아 떠나는 해외 진로탐방 등을 추진하고 있을 뿐 아니라, 외지에서 자녀를 동반하여 남해 고현면으로 전입하는 가족에게 마을의 빈집을 리모델링하여 제공하는 활동을 전개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