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마다 만나는 유배문학 강의 어때요?
금요일마다 만나는 유배문학 강의 어때요?
  • 강영자 기자
  • 승인 2020.06.26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유배문학관, 3일 개강하는 상주 작가 강의 수강생 모집

남해유배문학관이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2020 문학관 상주작가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7월 3일부터 10월 23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2시부터 4시까지 상주작가 강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7월 3일부터 남해유배문학관에서는 남해 유배객들이 남긴 문학을 한자리에서 살펴보는 강의가 진행된다. 강의는 총 11차례에 걸쳐 이뤄지는데, 현재 남해에 상주하고 있는 소설가 임종욱 씨가 전반적인 강의를 맡는다. 임종욱 씨는 2012년 제3회 김만중문학상 대상을 받자마자 남해로 내려와 현재까지 창작과 연구를 병행하고 있는 작가이자 학자다. 남해에 살면서 보고 들은, 또 문헌을 통해 찾아낸 남해 유배객들의 문학과 일화를 풀어 놓을 예정이다.

이번 강의에서는 두 명의 시인을 초청해 마련한 특별 강의도 곁들여진다. 이달균 시인(경남문인협회 회장)과 이처기 시인(시조시인)은 자신의 문학에 관한 이야기와 함께 ‘유배’라는 주제가 어떻게 문학에 스며드는지 생각해보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또 강의 중 두 차례에 걸쳐 남해 유배문학의 현장을 찾아 체험하는 기회도 있다. 수강료는 없으며 자료집과 음료, 현장 탐방이 제공된다. 신청 마감은 6월 30일까지며 유배문학관(☎055-860-8888)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