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한 봄꽃으로 ‘새 단장’
화사한 봄꽃으로 ‘새 단장’
  • 이충열 기자
  • 승인 2020.04.27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조면새마을 및 바르게살기 회원, 메리골드 8,500본 식재

미조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구행남)와 새마을부녀회(부녀회장 이복희), 바르게살기위원회(위원장 감운홍) 회원 40여명이 지난 16일 지역 소공원에 봄꽃을 식재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들 사회단체 회원들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남새정원을 비롯한 관내 5곳의 소공원에 메리골드 8,500본을 심었다.
구행남 협의회장은 “화사한 봄꽃을 보며 지역주민들과 미조를 찾은 방문객들이 겨우내 움츠렸던 마음에 다시 활력을 얻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송도호 미조면장은 “어려운 시기에 자발적인 봉사에 나서주신 사회단체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아름다운 미조면, 다시 찾고 싶은 미조면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