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운기 운전부주의’가 사고 원인 1위
‘경운기 운전부주의’가 사고 원인 1위
  • 이충열 기자
  • 승인 2020.03.09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소방서, 농기계 안전사고 주의 당부

남해소방서는 농기계 사용이 빈번해지는 영농철을 맞아 안전사고에 대한 예방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농기계 안전사고의 대부분은 순간대처 능력이 떨어지는 고령층 운전자의 조작 미숙이나 부주의, 안전수칙 불이행, 음주 등으로 인해 발생한다.

 

남해소방서 구급출동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7~20193년간 발생한 농기계 사고는 98, 이중 사망사고는 9건이 발생했다. 이 중 농기계 사고의 82%(80)가 경운기에서 발생하였고, 예초기 9%(9), 트랙터 7%(7), 관리기 2%(2) 순으로 나타났다.

 

농기계 작업 사고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사고원인으로는 운전자의 부주의, 운전미숙 등 인적요인에 의한 사고가 86.3%로 대부분을 차지하는 만큼 사고예방을 위한 운전자 스스로의 주의와 노력이 절실한 것으로 나왔다.

 

농기계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음주 농기계 운행 절대 금지 농작업 전후 농기계 점검 철저 야간 주행 시 등화장치(방향지시등·야간 반사판) 확인 등 안전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김성수 서장은 "사소한 운전 부주의가 사망사고 등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평소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준수해서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농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