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집 불 끈 영웅! 알고 보니 ‘소화기’
이웃집 불 끈 영웅! 알고 보니 ‘소화기’
  • 이충열 기자
  • 승인 2019.10.18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가 화재에 의용소방대원인 주민 소화기로 화재 진화

가정에 비치된 소화기로 민간인 의용소방대원인 주민이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를 초기에 진압해 막은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남해소방서는 지난달 11일 오후1시경 서면 서상마을 주택의 배전반에서 강한 불길이 치솟는 것을 해난의용소방대 A 대장이 목격하고 자신의 집 소화기를 이용해 적절한 초기 대응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남해소방서에 따르면, 출동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A 의용소방대장이 소화기로 자체 진화를 시도해 크게 불길이 확산되는 것을 막은 상태였으며, 인근에 주택이 밀집되어 있어 자칫 큰 피해로 확대 될 수 있는 상황에서 신속한 초기대응으로 재산피해를 크게 경감시킬 수 있었다고 한다. 
남해소방서 관계자는 “이번 사례처럼 혹시 모를 화재에 대비해 주택 내 소화기를 필수적으로 비치해주시길 당부한다”며 “올바른 소화기 사용법 교육을 통해 안전문화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