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 도서관 ‘올해의 다독왕은 나야 나!’
남해 도서관 ‘올해의 다독왕은 나야 나!’
  • 이충열 기자
  • 승인 2019.10.0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2019년 다독자 시상식’ 가져
▶ 남해도서관 다독자들이 상장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남해도서관 다독자들이 상장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남해도서관(관장 윤순점)은 독서의 달을 맞아 지난 18일 ‘2019년 다독자 시상식’을 가졌다.
다독자 시상은 1년 동안 도서관 대출·반납 시스템상 대출 권수가 가장 많고 자료 대출 규정을 성실히 준수하는 도서관 우수 이용자 3명을 선정하여 상장과 상품을 전달하는 행사이다. 
이번 다독자는 2018년 9월부터 올해 8월까지의 기간을 기준으로 하되, 만화 자료나 무협지 자료를 주로 빌리는 이용자와 연체 실적이 많은 이용자는 제외하였다. 이러한 선정기준에 따라 올해의 다독자는 박현주, 여성준, 서혜정 이용자가 뽑혔다.
남해도서관에 따르면, 여성준 다독자는 수상에 대해 “상을 받게 되어 너무 행복하다” 며 소감을 전했고, “앞으로도 책을 더 많이 읽도록 노력하겠다”는 다짐도 잊지 않았다. 
이어 서혜정 다독자는 “다른 일을 우선으로 하고 책을 잘 읽지 않았었는데, 책을 접해보고자 시작한 도서관 봉사활동으로 책을 많이 읽게 되어 이렇게 상까지 받게 된 것 같다” 며, 기쁘고 감사하다는 말을 덧붙였다.
도서관 담당자는 “다독자 시상을 통해 지역민들의 독서 의욕이 높아졌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남해 지역의 책 읽는 분위기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