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동면 주민자치위 ‘고향의 강 작은 음악회’ 개최
삼동면 주민자치위 ‘고향의 강 작은 음악회’ 개최
  • 이충열 기자
  • 승인 2019.08.23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천 고향의 강 소공원에서 아름다운 선율 선보여

삼동면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 8일 오후 7시 화천 고향의 강 소공원에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하면서 여름의 무더위를 아름다운 화성으로 씻어 내렸다.
이번 음악회는 화천 고향의 강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의 심신 위로, 아름다운 마을을 만들기 주민자치사업의 일환으로 열렸다.
화천 고향의 강은 지난 2011년 국토교통부의 고향의 강 선도사업으로 선정됐다. 이를 통해 재해예방에 우선순위를 두고, 삼동면 내산·봉화·화암 등 3개 마을을 아우르며 흐르는 5.3km구간의 하천을 정비했으며, 주민과 관광객들을 위한 친수공원 5곳(3만5000㎡)도 조성했다.
류창봉 삼동면 주민자치위원장은 “무더위에 지친 주민들이 이웃과 함께 힐링의 시간을 가졌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작은 음악회를 주기적으로 개최해 주민들이 스스로 참여하고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