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남해로타리클럽, 수산종자 방류 실시
새남해로타리클럽, 수산종자 방류 실시
  • 남해신문
  • 승인 2019.08.02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촌·설리해수욕장 연안에 돌돔, 말쥐취 등 11만 미 방류
▶국제로타리3590지구 새남해로타리클럽 수산종자 방류행사

국제로타리3590지구 새남해로타리클럽(회장 류옥근)은 지난달 31일 남면 사촌해수욕장과 미조면 설리해수욕장 연안 해역에 돌돔, 문치가자미, 말쥐치, 볼락 치어 등 11만 미의 수산종자를 방류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날 방류행사에는 송해수산(대표 이창선), 대지수산(대표 이상모), 사촌어촌계(계장 정봉실) 설리어촌계(계장 정동민) 어민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새남해로타리클럽은 풍족한 어류가 넘쳐나던 남해바다의 명성을 되찾고, 점차 고갈돼는 바다를 살리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특히, 송해수산과 대지수산에서 수산종자를 무상 지원해 나눔과 봉사정신 실천에 앞장섰다.

류옥근 새남해로타리클럽회장은 앞으로 기회가 된다면 무상방류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남해바다의 수산자원 보호에 앞장서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창선·이상모 대표도 바다와 어민들이 공생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방류행사를 지원할 예정이라며 어족자원 보호를 위해 어업인들에게 방류된 치어를 잡는 행위를 삼가해 주시기 바란다는 당부의 말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