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인의 집’에 새로운 가족 모집한다
‘귀농인의 집’에 새로운 가족 모집한다
  • 남해신문
  • 승인 2018.10.12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대기간 최대 1년, 영농교육 및 상담 제공

남해군이 귀농인의 집에 입주할 새로운 가족을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군은 상주면 두모마을에 위치한 빈집을 리모델링해 귀농인의 집(2호)을 조성했다. 이를 통해 귀농·귀촌인을 희망하는 도시민이 일정기간 지역에 체류하면서 영농기술을 배우고 정주기반을 물색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모집 대상은 남해군으로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으로 오는 25일까지 신청가능하며, 선정된 귀농인은 마을회와 협의하여 월 15만원 이내의 사용료만 내면 된다. 다만 군으로 전입한 지 12개월 이상 경과한 자와 1인 단독 세대는 제외된다.

 

입주자로 선정되면 최대 1년까지 거주할 수 있고, 귀농귀촌 아카데미와 마을주민을 통해 작목선택 등 관련 농업정보 제공, 휴경지 임차 중개 등의 혜택을 볼 수 있어 귀농·귀촌 과정에서 겪을 수 있는 시행착오를 최소화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군 농업기술센터(☏055-860-3976)로 문의하거나 귀농귀촌지원센터 홈페이지(www.namhae.go.kr/support/Index.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