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태풍으로 남해군 독일맥주축제 “취소”
|속보| 태풍으로 남해군 독일맥주축제 “취소”
  • 남해신문
  • 승인 2018.10.03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 일정 재조정 불가, 사업예산 재편성 어려움 등으로 ‘연기’ 아닌 ‘취소’ 결정

 

오는 6~8일 열린 예정이었던 9회 남해군 독일마을 맥주축제가 태풍 콩레이의 한반도 내습 영향 예상으로 전격 취소됐다.

군은 지난 103일 오전 긴급회의를 통해 결정한 취소 결정 내용을 각 언론사로 타전했다.

이에 따르면 군은 태풍으로 인해 당초 이번주말 계획됐던 맥주축제는 취소됐다각 언론사에서 인터넷 방송 등에 올려지거나 방영되고 있는 광고를 내려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알렸다.

독일 맥주축제를 연기하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 군청 축제 담당자는 맥주축제에 공연하기로 돼 있는 팀들의 일정 조율이 어렵고 현재 맥주축제을 위한 무대 등 시설이 설치돼 있는데 철거하고 다시 시설하기 위한 사업예산 조정 등이 쉽지 않다연기가 아니라 취소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