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남해향우회 4월 정기모임 야유회 대신 회 파티
양천구남해향우회 4월 정기모임 야유회 대신 회 파티
  • 윤혜원 기자
  • 승인 2018.05.14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경양천구남해향우회인 양남회(하재우 회장)는 지난 2일 오목교역 부근 당진아구동태찜탕 식당에서 김수경 사무국장 사회로 정기모임을 갖고 친목을 다졌다.
하재우 회장은 “지난 모임에서 야유회보다 정기모임 때 제철에 맞는 싱싱한 회를 공수하여 맘껏 먹자는 약속에 오늘 영덕에서 자연산 회를 공수해 왔으니 맛있게 드시길 바란다. 나이가 50세가 되면 하던 일을 그만해야지 생각했는데 주위에서 일하는 것이 너무 부럽고 행복인 줄 알라는 말을 듣는 순간 내가 일할 수 있을 때까지 일해야겠다고 생각했으며 요즘 일하는 것이 즐겁다. 또한 양남회 회장을 맡은 것도 주위에서 회장이란 소리에 마음 뿌듯하며 회장을 맡은 것도 잘 한일 같으며, 항상 긍정적으로 살아가기로 했다. 우리 회원들도 건강하게 남을 배려하며 긍정적으로 생활하길 바란다”라고 인사했다. 
김수경 사무국장은 “하재우 회장님께서 양남회를 잘 이끌어주시니까 양남회가 잘 되며, 싱싱한 회를 대접한 회장님께 고마움의 박수를 보내자”고 했다. 또 김 사무국장은 ”김부길 회원은 전국보일러 설비협회 양천지부장으로 신월3동 저소득층에 주거복지 재능기부를 하고 있다”고 소개했고, 회원들은 격려의 박수를 보냈다. 참석한 회원들은 싱싱한 회를 맛있게 먹으면서 고향 얘기로 정담을 나누는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