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사랑상품권 발매 개시 …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남해사랑상품권 발매 개시 …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 윤해수 기자
  • 승인 2018.03.09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NH농협은행 남해군지부 앞서 기념행사 열려 영세 소상공인 보호·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남해군은 7일 NH농협은행 남해군지부 앞에서 남해사랑상품권 최초 발행일에 맞춰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남해사랑상품권은 남해군내에서만 사용이 가능한 지역화폐로, 지역 자금 유출을 방지하고 내 고장 상품의 소비를 촉진해 영세 소상공인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군은 상품권 관리 및 운영에 따른 조례 제정, 상품권의 판매·환전·관리 대행 협약을 NH농협은행과 체결하는 등 제반사항을 모두 마쳤으며, 한국조폐공사에서 10억 원 규모의 상품권을 발행해 이날부터 지역 내 소재한 농·축협에서 판매를 개시했다.
기념행사는 박영일 군수, 박득주 군의회의장을 비롯해 남해군상공협의회, 남해시장상인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품권 발행 개시 현수막 제막, 발행 개시 선언, 기념사진 촬영, 상품권 구매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자영업체와 소상공 업주들은 “군민들이 인접한 도시의 대형 할인마트를 자주 이용해 지역상권이 힘들었는데 현시점에 필요한 사업이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군은 이번 남해사랑상품권의 최초 발행을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개인구매자에 대해 하루 30만원까지 판매금액의 5% 할인행사, 1호 상품권 선정, 최다 구매자 선정, 행운권 추첨 이벤트 등을 열어 다채로운 경품을 증정한다.
남해사랑상품권은 1만원권 1종류로 유효기간은 발행일로부터 5년이며, 시장과 식당, 약국, 주유소, 안경점 등 군내 주민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가맹점 지정 업소에서 편리하게 사용이 가능하다. 앞서 남해군은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을 등록받아 지난 5일 기준으로 138개의 가맹점을 지정했으며, 앞으로도 가맹점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가맹점으로 등록된 업소는 상품권을 받아 군내 농협에서 환전할 수 있으며, 환전 수수료가 없고 고정고객 확보로 이윤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