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4.20 금 16:35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종합
     
서면 ‘이름 없는 기부천사’ 따뜻한 효(孝) 내의 나눔
돌아가신 부모님 그리움 담아, 서면 행복곳간에 내의 40벌 기부
2018년 01월 12일 (금) 윤해수 기자 nhsm2020@hanmail.net
   
 

지난 3일 남해군 서면의 ‘이름 없는 기부천사’가 120만원 상당의 효(孝) 내의 40벌을 기부, 지역사회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남해군 서면 행정복지센터는 자신의 신분을 밝히지 않은 한 주민이 부산에 소재한 내의전문판매점을 통해 택배로 손 편지와 함께 내의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편지에는 “저의 어머니는 이 계절에 돌아가셨다. 어머니는 금자, 옥자, 희자 되시는데, 그리운 어머니와 아버지 생각에 따뜻한 내의를 구입하게 됐다”는 사연이 담겨 있다.
그러면서 “부족하지만 춥고 힘드신 각 마을의 어머님, 아버님께 전해주시면 감사하겠다. 면장님과 서면 직원께 폐를 끼쳐 죄송하지만 수고해주세요”라고 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이번 전달된 내의는 관절이 닿는 안감부분을 이중 처리하고 보온효과가 탁월해 추위에 약한 노년층에게 적합하도록 제작됐다.
정종길 서면장은 “가끔 매스컴에서나 볼 수 있던 일이 실제 우리 면에 일어날 줄은 꿈에도 몰랐다. 희망찬 새해 첫 기부자가 ‘이름 없는 천사’라 더욱 감동적이고 소중하다”며 “잊지 않고 고향 부모님을 찾아주신 천사에게 정말 감사드리고 기부자의 고귀한 뜻에 따라 지역 어르신에게 천사의 따뜻한 마음까지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윤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해신문(http://www.namhae.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vv
남천회, 전임회장에게 상품권 전달
상계동 ‘봉사의 달인’ 김막순 향
알 려 드 립 니 다
설천면 동비마을의 뜻깊은 경로잔치
남경회, 남해를 빛낸 인물 초청 만찬
“각 읍면 분담금 등 적극 협조”
이갑준 재부남해제일고 동창회장
다대남해향우회
용문회 상반기 원정
재부해성중·고동창회 제26대 첫 임원
명칭 인터넷 신문 | 우) 52423 경남 남해군 남해읍 스포츠로68(마산마을회관) 2층 제보 및 문의 055)863-1505 | 팩스 055)864-055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아00025 | 발행인 : 정문석 | 편집인 : 정문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문석 | 등록일자 2006-05-26 | 발행연월일 2006-05-26
Copyright 2008 남해신문 . All rights reserved. hajh60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