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8.14 화 15:12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사회
     
“빈 병, 이제 버리지 마세요”
군, 빈 용기 보조금 환불제 조기정착 위한 홍보 강화
2017년 04월 07일 (금) 정영식 기자 jys23@namhae.tv

   
남해군의 빈 병 회수 및 재사용을 통해 자원을 재활용하고 환경훼손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입 추진된 ‘빈 용기 보증금 환불제도’ 조기 정착을 위해 관내 소매점과 군민들을 대상으로 홍보에 팔을 걷고 나섰다. 군은 홍보와 계도를 병행한 점검을 지속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빈 용기 보증금 제도는 소비자가 소주·맥주 등의 유리병을 소매점에 반환하고 보증금을 돌려받는 제도로 소주병은 100원, 맥주병은 130원을 돌려받을 수 있다. 단, 올해 1월 1일 이후 생산된 제품의 빈 용기에 한해 적용된다.
보증금 인상 전후 빈 병은 부착된 라벨로 구분되고 올해 1월 1일 이전 생산·판매된 제품이나 라벨이 훼손된 빈 병은 인상전 보증금을 돌려받는다. 또 파손됐거나 이물질이 든 용기, 하루 30병을 초과해 반환하는 용기는 반환과 보증금 환불이 제한될 수 있다.
남해군은 빈 용기 보증금 제도 홍보물을 주민과 소매점 등에 배포하고, 환불을 거부하는 소매점의 경우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적극 알리고 있다.
또 해당 소매업소들에 대해 빈 용기 보증금 제도 숙지 여부, 반환시간 특정 여부, 반환거부 등 과태료 사항에 대한 지도와 점검도 병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불필요한 비용과 자원 낭비를 줄이기 위해 빈 용기 보증금 제도에 대한 지속적인 홍보와 점검을 실시하겠다”며 “제도의 조기 정착을 위해 업주와 군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영식 기자 jys23@namhae.tv

정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해신문(http://www.namhae.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vv
남해대학 글로벌 인재들 ‘미국 어학연
남해 독립운동가 한인식(漢麟植) 선생
남해군수 후보공약 단일화 완료로 '화
군, 망운산 풍력발전소 조건부인가
망운산 풍력발전소 개발 인가 딜레마
새남해농협-남해농협 합병 ‘급물살’
▣ 인터뷰-제20대 국회 후반기 법제
장 군수 “장기 안목으로 살맛나는 남
남해군 8월 9일자 소폭 수시인사
하복만 의원 “풍력단지 문제, 숙의
명칭 인터넷 신문 | 우) 52423 경남 남해군 남해읍 스포츠로68(마산마을회관) 2층 제보 및 문의 055)863-1505 | 팩스 055)864-0550
등록번호 : 경남아00025 | 발행인 : 하진홍 | 편집인 : 김광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석
등록일자 2006-05-26 | 발행연월일 2006-05-26
Copyright 2008 남해신문 . All rights reserved. nhsm202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