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듀! 2016년!
아듀! 2016년!
  • 남해신문 기자
  • 승인 2017.01.09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사다난’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의 한 해 였다. 2016년 병신년(丙申年) 한 해가 저물고 있다. ‘최순실 게이트’로 인한 대통령 탄핵 정국 등으로 국내 정세는 유례를 찾기 힘든 최악의 혼란을 겪으며 국민 모두가 시름하고 있다.
지난 27일 오후 경남 남해군 설천면 남해대교 너머 붉은 태양이 서산으로 자취를 감추고 있다. 한해 끝자락에서 바라본 저 붉은 태양이 지금의 모든 액운을 태워내기를 소망한다. 아울러 2017년 정유년(丁酉年) 새해에는 ‘한숨’보다는 ‘희망’을 얘기하는 한 해가 되기를 기대한다.
/정영식 기자 <사진=뉴시스 차용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