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멎을 듯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의 밤!
숨멎을 듯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의 밤!
  • 남해신문 기자
  • 승인 2016.07.22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여름의 낮은 항상 격정적이며 뜨겁고 바쁘기만 한데 한여름의 밤은 한낮의 그 뜨거움도, 격정적인 움직임과 분주함을 어둠으로 차분히 덮는 마력을 지닌다.
그런 밤이 주는 묘한 매력과 남해의 비경이 만나 한 폭의 멋진 그림을 만들어냈다. 가천다랭이마을의 고즈넉하고 목가적인 풍경과 남해의 아름다운 밤바다, 휘영청 밝은 달이 만들어낸 아름다운 풍경을 독자들도 함께 만끽하셨으면 하는 바람이다.
/글 정영식·사진 차용현(뉴시스 경남취재본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