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내년 수산사업비 167억원 신청키로
군, 내년 수산사업비 167억원 신청키로
  • 홍재훈
  • 승인 2005.03.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산조정위원회, 2일 사업대상ㆍ우선순위 확정
  
 
  
군은 지난 2일 수산조정위원회를 열고 내년도
지역수산사업을 확정하는 한편 관련 예산
167억원을 정부에 신청키로 했다.
 
  


군은 지역어민 소득증대를 위한 수산자원 조성과 어업기반시설 정비에 대한 내년도 수산사업을 확정하고 관련 사업비 167억원을 정부에 신청키로 했다.

이같은 결정은 지난 2일 열린 수산조정위원회가 지역수산업 발전을 위한 2006년도 수산 사업대상과 우선순위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이뤄졌다.

이에 따라 군은 어촌 종합개발사업 등 공공사업(7건)에 약 87억원을, 어촌체험마을 조성 등 자율사업(18건)에 80억원을 정부에 신청키로 하고 관련 예산 확보에 나서기로 했다.

내년도 공공사업 신청대상을 살펴보면 강진만 권역 어촌 종합개발사업(35억원)과 정주어항 개발사업(10개항/30억원), 적조방제 황토살포사업(3만톤/4억5000만원), 수산종묘 매입 방류사업(어패류종묘 40만미/2억원), 해삼종묘 방류사업(2개소/1억원) 등이다.

이와 함께 연안정비 사업에 고현면 차면과 설천면 문항지구 호안 개보수(6억8000만원), 양식어장 정화사업(910ha/7억6000만원) 등 7개 공공사업에 87억원을 신청키로 했다.       

자율사업 신청대상으로는 5개 어촌체험마을(유포ㆍ은점ㆍ광두ㆍ사포ㆍ진목) 조성(25억원)과 전업어가 및 어업인 후계자 육성(30명/13억원), 평산2리 소규모 바다목장 조성(5억원), 재해대비 어선인양기 설치사업(5대/2억5000만원) 등이다.

또 바지락ㆍ전복ㆍ피조개ㆍ고막 살포사업을 위한 마을어장개발(215ha/12억원)과 수산물집하장 및 직매장시설(2개소/5억1000만원), 홍합 박신장시설(1개소/2억원), 마을어장 자원조성(4개소/2억원), 폐선처리장시설(1개소/9억원) 등 18개 자율사업에 80억원을 신청키로 했다.

군 관계자는 "지역수산업 발전을 위한 내년도 사업비 확보는 수산자원 고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수산업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면서 이같은 수산사업비 확보에 향우 및 지역어민들이 힘을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